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701058
한자 金應斗
이칭/별칭 건추(乾樞)
분야 역사/전통 시대,성씨·인물/전통 시대 인물
유형 인물/인물(일반)
지역 전라북도 군산시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김두헌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출생지 김응두 출생지 - 전라남도 순천시
거주|이주지 김응두 이주지 - 전라북도 군산시 옥산면
묘소 김응두 묘소 - 전라북도 군산시 옥산면 박지산
성격 입향조
성별
본관 고성
대표 경력 한성부 판윤

[정의]

조선 후기 전라북도 군산 지역[옛 옥구현]에 세거한 고성 김씨 초당공파 입향조.

[개설]

김응두(金應斗)의 본관은 고성이며, 고성 김씨 초당공파의 입향조이다. 17세기 전반 경에 순천에서 옥구로 입거하였고, 이후 후손들이 대대로 옥구에 세거하였다.

[가계]

김응두의 자(字)는 건추(乾樞)이다. 증조할아버지는 예조 좌랑을 지낸 김천백(金天白)이고, 할아버지는 훈련원 주부를 지낸 김홍업(金弘業)이며, 아버지는 호(號)가 정곡(靜谷)인 김현(金鉉)이다. 외할아버지는 이극전(李克銓)이고, 장인은 고유길(高惟吉)[본관 제주]이다.

[활동 사항]

김응두는 증직으로 자헌대부 중추부사 한성부 판윤을 받았다. 김응두의 아버지 김현의 묘는 전라남도 순천시 월등면에 있고, 김응두의 묘는 전라북도 옥산면 금성리 박지산(朴只山)에 있다. 김응두의 손자 김우추(金遇秋)[1657~?]의 출생 연도로 보아, 김응두가 옥구에 입거한 시기는 17세기 전반일 것으로 추정하며, 김응두의 배위가 제주 고씨 고유길(高惟吉)의 딸인 것으로 보아, 옥구에 거주한 제주 고씨와 혼인한 인연으로 옥구에 입거한 것으로 판단한다.

[묘소]

전라북도 군산시 옥산면 금성리 박지산에 있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