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701065
한자 文熙
분야 역사/전통 시대,성씨·인물/전통 시대 인물
유형 인물/인물(일반)
지역 전라북도 군산시
시대 조선/조선 전기
집필자 김두헌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활동 시기/일시 16세기 - 문희 임피에 입거
거주|이주지 문희 이주지 - 전라북도 군산시 임피면 지도보기
성격 입향조
성별
본관 남평
대표 경력 판의금부사

[정의]

조선 전기 군산 지역[옛 임피현]에 세거한 성씨인 남평 문씨의 입향조.

[개설]

남평 문씨 시중공파는 조선 시대 군산 지역에 두 파가 세거하고 있었다. 하나는 문헌을 입향조로 하며 옥구에 세거한 파이고, 다른 하나는 문희를 입향조로 하며 임피에 세거한 파이다. 문희는 16세기에 임피에 입거하였고, 그 후손들이 임피면과 그 주변에 세거하여 왔다.

[가계]

문희남평 문씨 시조(始祖) 문다성(文多省)의 17세손이고, 삼우당(三憂堂) 문익점(文益漸)의 6세손이다. 증조할아버지는 병조참의를 지낸 문영(文英)이고, 할아버지는 생원 진사인 문유의(文有義)이며, 아버지는 좌부승지를 지낸 문현(文顯)이다. 외할아버지는 안치인(安致仁)[본관 순흥]이고, 장인은 진주 정씨이다.

[활동 사항]

문희는 조선 시대 임피[현재 군산시 임피면]에 세거(世居)한 남평 문씨(南平文氏) 시중공파의 입향조이며, 판의금부사(判義禁府事)를 지냈다. 문희가 16세기에 임피에 입거한 이후 후손들이 군산시 임피면 월하리, 서수면 서수리, 성산면 여방리, 개정면 발산리 등지에 집성촌을 이루며 세거하여 왔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