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기동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700510
한자 汽動車
분야 역사/근현대,지리/인문 지리
유형 물품·도구/물품·도구
지역 전라북도 군산시
시대 근대/일제 강점기
집필자 두성혜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도구 제작|사용 시기/일시 1960년대 - 디젤 동차 도입
도구 제작|사용 시기/일시 1970년대 - 전기 동차 등장
도구 제작|사용 시기/일시 1980년 - 우등형 전기 동차가 국내에서 제작되어 중앙선을 운행
성격 기차
재질 금속
용도 여객 및 화물 운송

[정의]

군산선에 투입되어 운행되던 내연 기관을 장착한 철도 차량.

[개설]

기동차군산역과 익산역 사이, 군산역과 전주역 사이에 운영되던 통근 열차의 한 종류이다.

[연원 및 변천]

1960년대 초반의 디젤 동차를 도입한 이후부터이며, 그 후 1970년대에 전기동차가 등장했고, 1980년에는 우등형 전기동차가 국내에서 제작되어 중앙선을 운행하게 되었다. 오늘날 가솔린 기동차는 거의 없고 대부분 액체식이 사용되고 있다.

[형태]

기동차는 가솔린 기관 또는 디젤 기관 등의 내연 기관(內燃機關)을 장치하고 독자적으로 운송할 수 있는 철도 차량이다. 주로 여객을 수송하는 차량으로 운영된다. 기관차(機關車)는 자체에 화물이나 승객을 실을 공간이 없고 객차(客車)·화차(貨車)를 견인하는 역할을 담당 하지만, 기동차는 소형 기관을 탑재하고 자체적으로 화물이나 승객을 실어 나를 수 있는 공간이 크게 마련된 점이 다르다고 할 수 있다.

[생활 민속적 관련 사항]

우리나라에 기동차가 본격화된 것은 1960년대 초반 이후부터이며, 그 후 1970년대에 교통의 중추적 역할을 하게 되었다.

[참고문헌]
  • 한국 과학 창의 재단(http://www.scienceal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