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701558
한자 追慕齋
분야 종교/유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전라북도 군산시 옥구읍 오곡길 50[오곡리 202]
시대 근대/개항기
집필자 송석기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건립 시기/일시 1871년연표보기 - 추모재 건립
문화재 지정 일시 2003년 12월 20일연표보기 - 추모재 군산시 향토 문화 유산 제1호로 지정
현 소재지 추모재 - 전라북도 군산시 옥구읍 오곡길 50 지도보기
성격 서당
양식 장여 수장 5량가 팔작 기와집
정면 칸수 4칸
측면 칸수 2칸
소유자 담양 전씨 문중
문화재 지정 번호 군산시 향토 문화 유산 제1호

[정의]

전라북도 군산시 옥구읍 오곡리에 있는 근대 개항기 서당.

[개설]

군산시 향토 문화 유산인 추모재는 조선 후기에 건립된 서당으로서, 건축물의 규모와 구조 기법 등이 소박하여 문중에서 운영하였던 서당의 성격을 잘 나타내고 있다.

[위치]

추모재는 대학로에서 남쪽으로 옥구읍 소재지와 선제 사거리를 지나 옥구남로를 거쳐 원오곡 마을 버스 정류장에서 남쪽으로 오곡길을 따라가면 오곡 마을 가운데 서쪽으로 가로변에 위치하고 있다.

[변천]

추모재는 1871년 전윤성이 건립하였다. 추모재는 2003년 12월 20일 군산시 향토 문화 유산 제1호로 지정되었다.

[형태]

추모재는 정면 4칸, 측면 2칸 건물로 전면에 퇴칸을 두었고 좌측부터 방 2칸과 대청 2칸으로 구성되어 있다. 구조는 낮은 자연석 기단 위에 사각형 주초를 놓고 기둥을 세운 후 장여 수장에 홑처마 팔작 지붕을 올렸다. 목조 가구는 5량가이다. 방에는 여닫이 이분합 굽널 띠살문을 달았고, 대청에는 사분합 굽널 띠살 들어 열개문을 달았다.

[현황]

추모재는 오곡 마을 가운데에 동향하여 자리 잡고 있다. 안마당 중앙에 전윤성 유허비의 추모각이 있고 전체적인 일곽은 벽돌 담장으로 둘러싸여 있다. 뒤쪽인 서쪽으로는 야트막한 산자락을 따라 몇 채의 민가가 있고 북쪽과 남쪽으로는 오곡 마을이 연속되어 있다. 북쪽으로 전형식 주택전문 주택에 인접해 있고 길 건너 동쪽으로 농경지가 펼쳐져 있다.

[의의와 평가]

추모재는 대표적인 소규모 사립 교육 기관으로서, 건축물에서도 그러한 가치와 성격이 잘 드러나고 있다. 지역의 학생들을 가르치는 공간으로 사용되어 지역 사회의 구심점 역할을 하였다는 점에서 의의를 갖고 있어 군산시 향토 문화 유산으로 지정하였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