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701147
한자 李光雄
분야 역사/근현대,성씨·인물/근현대 인물
유형 인물/예술인
지역 전라북도 군산시
시대 현대/현대
집필자 황태묵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출생 시기/일시 1940년연표보기 - 이광웅 출생
수학 시기/일시 1971년 - 이광웅 원광 대학교 국문과 졸업
활동 시기/일시 1974년 - 이광웅 『현대 문학』 신인상 수상
활동 시기/일시 1982년 - 이광웅 오송회 사건으로 구속
활동 시기/일시 1985년 - 이광웅 옥중 시집 『대밭』 발표
활동 시기/일시 1987년 - 이광웅 출옥
활동 시기/일시 1989년 - 이광웅 시집 『목숨을 걸고』 발표
활동 시기/일시 1992년 - 이광웅 시집 『수선화』 발표
몰년 시기/일시 1992년 12월 22일연표보기 - 이광웅 사망
추모 시기/일시 1998년 - 이광웅 시비 건립
출생지 이광웅 출생지 - 전라북도 익산시
활동지 군산 서흥 중학교 - 전라북도 군산시 축동로 129 지도보기
활동지 군산 제일 고등학교 - 전라북도 군산시 경기장로 142 지도보기
묘소 이광웅 묘소 - 전라북도 군산시 옥구읍 옥정리 지도보기 사거리 뒷산
성격 시인
성별
대표 경력 교육 문예 창작회 회장

[정의]

전라북도 군산 지역에서 교사로 활동하다 오송회 사건의 후유증으로 타계한 시인.

[개설]

1940년 전라북도 이리시[현 전라북도 익산시]에서 유복하지 못한 집안의 7남매 중 셋째로 출생하였다. 학창 시절 문학에 남다른 재능을 보였으며, 1967년 『현대 문학』에 청마 유치환의 초회 추천과 1974년 『풀과 별』지에 신석정의 추천으로 등단하여 시인의 길을 걷게 되었다. 1976년 교사로 부임한 군산 제일 고등학교에서 재직하던 1982년 ‘오송회 사건’으로 구속되어 7년을 선고받고 복역 중에 1987년 사면 조치로 감옥에서 풀려났다. 이후 군산 서흥 중학교에 다시 복직되지만 전국 교직원 노동조합에 가입했다는 이유로 1989년 해직 교사의 길을 걷게 되며 고문 후유증과 병환으로 인해 1992년 12월 22일 사망하였다.

[활동 사항]

이광웅은 이리 남성 중학교[현 익산 남성 중학교] 1학년 재학 시절 「김노인」이라는 단편 소설과 시를 교지에 발표하면서 문학에 심취하였고, 이리 남성 고등학교[현 익산 남성 고등학교] 재학 시절에는 각종 백일장 대회에 나가 장원을 차지하는 등 문학적 재능을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어려운 집안 형편과 건강 문제로 인하여 한국 외국어 대학교 불어 불문학과와 전북 대학교 국어 국문학과를 포기하고 방황하면서도 시인 신석정과의 교우로 문학적 깊이를 채워나갔다. 이후 잡지사 교정일도 봐주고, 시도 쓰고, 책도 읽으면서 세월을 보내다 당시 원광 대학교에 문예 장학생 제도가 생겼을 때 그 혜택을 받아 원광 대학교에 들어가 1971년 비로소 대학 졸업장을 받았다. 이리 원광 여자 고등학교[현 익산 원광 여자 고등학교]에 첫 발령을 받아 교단에 섰으며, 1976년 부임한 군산 제일 고등학교에서 오송회 사건으로 옥고를 치렀다. 해직 교사가 된 이후에는 전주 한샘 학원에서 강사로 잠시 일했으며, 1992년에는 서울에 올라가 창작에 전념하던 중에 위암 선고를 받고 투병 생활을 하였다. 민족 문학 작가회의 회원, 전북 민족 문학인 협의회 회원으로 활동했으며 교육 문예 창작회 회장으로 일했다.

[저술 및 작품]

1974년 문단에 등단한 이래 「불춤」, 「늪새」, 「야망」 등 10여 편의 소설과 어린이 위인 전기, 어린이 역사 소설, 어린이 고전 소설 그리고 창작 동화인 『프라임 과학 동화』 등 60여 편의 창작 및 저술을 발표하였다. 이와 함께 1985년 옥중 시집 『대밭』을 시작으로 두 번째 시집 『목숨을 걸고』를 1989년 창작과 비평사에서 펴냈고, 세 번째 시집 『수선화』를 1992년 12월 초 두리에서 펴냈다. 1998년에는 절판됐던 첫 시집 『대밭』이 문학 동네에서 재출간되기도 하였다.

[상훈과 추모]

1997년 민족 문학 작가회의 이사회에서 처음 시비 건립 문제가 제기된 이후 이광웅 시비 건립 추진 위원회[회장 정양 우석대 교수]를 결성하고 모금을 한 결과 1998년 5월 17일 군산 금강 하구둑 휴게소 광장에 이광웅 시비가 세워졌다.

[참고문헌]